• 최종편집 2020-08-14 (금)

오종렬 한국진보연대 총회의장 별세

한국 민족자주·민주운동에 헌신... 향년 82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8 14:5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민족민주운동의 거목인 오종렬 한국진보연대 총회의장이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2세.

8일 한국진보연대에 따르면, 투병 생활 중이던 오 총회의장이 전날 밤 10시57분 광주 동구 전남대병원 중환자실에서 별세했다.
오 의장은 일평생을 한국 민족자주·민주운동에 헌신한 대표적인 진보인사였다.
1938년 전남 광산군(現 광주 광산구)에서 태어난 그는 광주사범학교를 졸업한 뒤 전남 고흥에서 교편을 잡았다.
그는 전국교사협의회 활동을 통해 교사 노조 출범에 적극 나섰으며, 1987년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출범에 기여했다.
이후 전교조 광주지부 초대 지부장 등을 지냈으며1989년 정부가 불법으로 규정한 전교조 활동 관련자로 구속되기도 했다.
  1991년 지방자치제 부활 직후 치러진 1대 지방선거에서는 무소속으로 광주시의회 의원에 당선, 교육 개혁안을 발표하기도 했다.
그는 민족자주통일 운동에 적극 나서, 민주주의민족통일전국연합 상임의장, 한미FTA 저지 범국민운동본부 공동대표를 맡았다.
미선·효순이 사건 당시 주한미군 반대시위와 한미FTA 반대 운동, 광우병 촛불집회 등을 주도했다.
이후에도 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를 맡아 한국 진보 성향 시민운동을 이끌었다.
빈소는 서울과 광주에 각각 마련된다. 서울은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광주는 조선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다.
 

태그

전체댓글 0

  • 6604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오종렬 한국진보연대 총회의장 별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