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13 (목)

김보경·문선민, 축구대표팀 복귀…동아시안컵 명단 확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8 15: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파울루 벤투 감독이 김보경(울산)과 문선민(전북)을 다시 불러들였다.

대한축구협회는 다음달 11일부터 부산에서 열리는 2019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에 참가할 23명 선수 명단을 28일 확
정해 발표했다.
이번 대회는 유럽리그 소속 선수들의 차출이 불가해 K리그를 중심으로 아시아에서 뛰는 선수들 위주로 구성했다.
 
K리그1(1부리그) 최우수선수(MVP) 후보인 김보경과 문선민이 다시 부름을 받았다. 김영권(감바 오사카), 김민재(베이징 궈안) 등
수비 라인의 주축은 그대로 합류한다.
미드필더 윤일록(제주)은 2017년 11월 E-1 챔피언십 소집 이후 약 2년 만에 태극마크를 달게 됐고, 한승규(전북)와 김인성(울산)
은 작년 12월 아시안컵 소집 이후 1년 만에 돌아온다.
소속팀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는 이영재(강원)는 생애 처음으로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벤투호 소집 기간에 22세 이하(U-22) 대표팀도 전지훈련이 예정돼 있어 김판곤 전력강화위원장의 주재로 협의를 거쳐 U-22 대표팀
대상 선수는 이번 대표팀에 선발하지 않기로 했다.
벤투 감독은 "FIFA A매치 기간이 아니라 시즌이 진행 중인 유럽 및 중동리그 선수들이 합류하지 못하지만 그동안 지켜봤던 나머지
선수들의 기량을 점검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며 "한국에서 대회가 열리는 만큼 많은 축구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판곤 위원장은 "벤투 감독은 국내에서 열리는 2019 EAFF E-1 챔피언십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U-22 대표팀 일부 선수들의 차출을
희망했다"며 "두 감독과 장시간 논의 및 국가대표전력강화위원회 의견 취합을 통해 협회의 전략적 우선순위로 22세 대표팀 대상자
는 올림픽팀에 집중하는 것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벤투호는 다음달 5일 울산에서 소집훈련을 시작하고, 대회 이틀 전인 9일 부산으로 이동한다. 11일 홍콩, 15일 중국, 18일 일본을
상대한다.
◇축구 EAFF E-1 챔피언십 선수 명단(23명)
▲GK = 김승규(울산 현대), 조현우(대구FC), 구성윤(콘사도레 삿포로)
▲DF = 김영권(감바 오사카), 김민재(베이징 궈안), 박지수(광저우 헝다), 권경원(전북 현대), 박주호(울산 현대), 김진수(전북
현대), 김태환(울산 현대), 김문환(부산 아이파크)
▲MF = 손준호(전북 현대), 황인범(벤쿠버 화이트캡스), 주세종(FC서울), 한승규(전북 현대), 이영재(강원FC), 김보경(울산
현대), 문선민(전북 현대), 윤일록(제주 유나이티드), 김인성(울산 현대), 나상호(FC도쿄)
▲FW = 이정협(부산 아이파크), 김승대(전북 현대)
 

태그

전체댓글 0

  • 2821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보경·문선민, 축구대표팀 복귀…동아시안컵 명단 확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