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6 (금)

90년 전 역사 현장서 '나주 시민의 날' 행사

옛 나주역사 일원서 나주학생독립운동 90주년 기념식 연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31 15:4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기념탑 제막식도… 강인규 시장 "호남 중심 나주시대 열자"

나주시민의 날 기념식(강인규 나주시장 기념사2).jpg


12만 나주시민의 소통과 화합, 희망을 공유하는 제25회 나주시민의 날 기념식이 지난달 30일 나주학생독립운동기념관 야외광장(옛 나주역사 일원)에서 시민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시민의 날 행사는 일제강점기 3대 항일운동으로 꼽히는 나주학생독립운동 90주년을 기념해 열린 10·30문화제, 나주학생독립운동 기념탑 제막식과 연계해 진행됐다. 
행사에는 강인규 나주시장,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손금주 국회의원, 장석웅 전라남도 교육감, 김선용 시의회의장, 이명한 나주학생독립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 지역 도·시의원 비롯한 독립유공자 후손, 유관 기관·사회단체 관계자 등 시민 10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기념식은 나주학생독립운동 기념탑 제막식을 시작으로 90년 전 나주학생독립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되새기고, 호남의 중심도시, 대한민국 에너지 수도 나주 비전을 담은 기념 동영상 상영, 시민헌장 낭독, 시민의 상 및 시정발전 유공표창, 기념사(축사), 자매결연도시 축하 영상, 시민의노래·독립군가 합창 순으로 1시간 30분 동안 진행됐다.
시민의 날 행사의 꽃인 ‘시민의 상’은 충효도의부문에 이명한 나주학생독립운동기념관장이, 교육문화부문에 남종호(원일스님) 세지중학교 이사장이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지난 천 년 동안 나주인의 의연함과 강인한 기상은 우리 역사 곳곳에서 유감없이 발휘됐으며, 역사의 격변기마다 우리를 지켜낸 힘이었다”고 말했다.
강 시장은 “오직 나주 발전과 시민행복 만을 생각하며, 12만 시민의 꿈과 희망이 열매를 맺고 영글어 갈 수 있도록 에너지원과 버팀목을 만들어내겠다”며, “호남의 중심도시,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위대하고 당당한 나주시대를 열어가는데 12만 시민의 힘과 지혜, 변함없는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나주=송준표 기자

태그

전체댓글 0

  • 0193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90년 전 역사 현장서 '나주 시민의 날' 행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