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7 (목)

5·18민주화운동 전시기획 학술포럼 ‘아카이벌 아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22 13: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5·18민주화운동기록관이 24일부터 이틀간 기록관 7층 다목적강당에서 ‘아카이벌 아트(Archival Art)’를 주제로 5·18 42주년을 기념하는 전시기획 학술포럼을 연다.
이번 포럼에서는 5·18 42주년을 맞아 아카이브 아트의 최근 경향성을 통해 기록관 전시의 미학적 태도와 방식을 고찰하고, 역사와 기억에 어떻게 접근해야 하는지를 논의한다.
24일에는 5·18기록관 오월특별전 ‘5·18민주화운동 아사히신문사 미공개 컬렉션 특별전’ 전시 설명으로 진행된다. 이어 25일에는 1부 ‘기록의 재탄생: 전시로 만나는 아카이브’라는 주제로 박상애 백남준아트센터 아키비스트가 발제에 나서며 홍윤리 시립미술관 학예연구사가 토론에 참여한다.
2부에서는 ‘기억과 역사인식에 관하여’를 주제로 하선규 홍익대 예술학과 교수가 발제하며, ‘차가운 역사, 따뜻한 역사’라는 주제로 박구용 전남대 철학과 교수가 토론을 진행한다.
3부에서는 ‘아카이브 예술을 위하여: 사진전시 사례‘를 주제로 박상우 서울대 미학과 교수가 발제를, 김승환 조선대 시각문화큐레이터학과 교수가 토론을 벌인다. 마지막으로 4부에서는 ‘아카이브 아트의 기록적 함의’를 주제로 이경래 한신대기록대학원 교수가 발제를, 신용철 민주공원 학예실장이 토론을 맡는다. 기록관 관계자는 “5·18과 광주정신에 관심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5·18기록관은 추후 유튜브와 홈페이지에 해당 영상을 올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987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5·18민주화운동 전시기획 학술포럼 ‘아카이벌 아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